식약처, 라면·커피 등 식품 판매 무인매장 위생지침 마련
식약처, 라면·커피 등 식품 판매 무인매장 위생지침 마련

무인 매장에서 판매하는 식품의 종류가 단순 가공 식품을 넘어서 커피, 라면 등 다양한 식품들이 판매되고 있다. 날씨가 무더워지는 만큼 정부가 소비자들의 안전을 위해 관련 지침을 마련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는 무인 매장에서 판매하는 식품의 위생 및 안전 확보를 위해 ‘식품 판매 무인매장 위생관리 지침’을 마련했다고 21일 밝혔다.


최근 무인카페 등 식품 판매 무인매장에서 취급하는 식품의 종류와 판매 방식이 다양해지면서 영업자가 상주하지 않는 무인 매장의 특성에 맞는 위생관리가 필요한 상황이다.


식약처가 마련한 지침에는 ▲아이스크림, 과자 등 가공식품 판매 ▲밀키트, 반찬류 등 영업자가 직접 만든 식품 진열 및 판매 ▲커피, 라면 등 자판기 등으로 조리한 식품 판매 등 총 3가지 형태로 분리돼 있다.


자율 점검표와 그간 무인매장 영업자들이 궁금해 하던 영업 신고 사례 등을 질의 답변 형태로 상세히 정리해 영업자가 자율적으로 무인 매장을 관리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자세한 내용은 식약처 누리집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식약처 관계자는 “이번 지침으로 영업자가 식품 판매 무인 매장을 위생적으로 관리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무인 식품 취급 시설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해 소비자가 안심하고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로그인 후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채널 로그인

르데스크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혜택이 궁금하신가요? 혜택 보기

르데스크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혜택
- 평소 관심 분야 뉴스만 볼 수 있는 관심채널 등록 기능
- 바쁠 때 넣어뒀다가 시간 날 때 읽는 뉴스 보관함
- 엄선된 기사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뉴스레터 서비스
- 각종 온·오프라인 이벤트 우선 참여 권한
회원가입 로그인
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