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들이 패션의 정석, ‘리치맘 스타일’ 화이트룩 뜬다
나들이 패션의 정석, ‘리치맘 스타일’ 화이트룩 뜬다

실내보단 야외로 나가 돗자리를 펴는 계절이 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흙이 묻어도 기꺼이 감수하며 입는 ‘화이트 룩’이 유행처럼 번지고 있다. 해외에서는 너 나 할 것 없이 빠르게 SNS를 통해 본인이 소화하는 나들이용 화이트 룩을 자랑하고 있다.


유명 가수 ‘저스틴 비버’의 아내이자 모델로 활동 중인 헤일리비버는 인스타그램에서 5249만명의 팔로워를 가진 인플루언서다. 그는 게시물을 통해 화이트 티셔츠로 흰색을 즐기는 손쉬운 방법을 선보인 바 있다. 몸에 맞는 핏의 화이트 티셔츠를 찾기 쉽지 않은 상황 속에서도 그는 티셔츠의 옆단을 살짝 묶어 박시한 화이트 티셔츠의 핏을 조절하는 방법을 공개했다. 또한 레드 볼캡을 매치하는 센스를 발휘해 포인트를 줘 장난스럽고 귀여운 이미지를 보여줬다.


최근 등이 파이거나 어깨가 드러나는 옷을 많이 입는 해외 패션 인플루언서 moreparmesan은 7만9000명의 팔로워를 갖고 있다. 그는 한 게시물을 통해 넉넉한 화이트 셔츠에 벌룬 스커트를 더한 룩을 공개했다. 벌룬 스커트는 미니 드레스를 연상케 해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조성하고 실크 소재로 마무리해 우아한 분위기까지 보여주고 있었다. 연보라색상의 미니백과 동그란 금테 선글라스까지 매치해 고급스러우면서 귀여운 이미지를 선보였다. 


▲ 나들이용 화이트 룩을 선보이는 해외 인플루언서들의 모습. 사진은 왼쪽부터 haileybieber, moreparmesan, josefinehj. [사진=인스타그램 갈무리]

 

해외에서는 화이트룩과 함께 매칭되는 아이템으로 ‘화이트 두건’이 손꼽히고 있다. ‘josefinehj’는 119만6000명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들이 주목하고 있는 해외 유명 액세서리 브랜드 설립자이자 패션 인플루언서다. 한 게시물을 통해 그는 맑고 깨끗한 화이트 룩에 오히려 덜 꾸민 듯 자연스러운 헤어를 연출했다. 정리되지 않은 듯한 헤어스타일에 두건을 얹어 감각적인 동시에 실루엣도 더 뚜렷해졌다. 또한 선글라스까지 매칭해 소위 ‘힙한’ 화이트 룩이자 나들이에 적격인 외출복을 소화했다.


한국은 ‘리치맘 스타일’로 입소문…고급 흰색 열풍은 식을 줄 몰라


국내에서도 화이트룩은 부의 상징인 ‘리치맘 스타일’로도 자리매김 중이다. 자타공인 패션 인플루언서이자 연예계에서도 활동 중인 김나영씨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팬들과 활발히 소통 중이다. 김 씨는 한 게시물에서 협찬받은 폴로셔츠와 함께 스스로 스타일링한 흰색 바지, 운동화를 선글라스, 벨트, 라탄 가방과 매치해 야외 나들이에 적격이면서도 ‘부자 엄마’의 모습을 선보인 바 있다. 


▲ 유명인들이 화이트 룩을 소화해내는 모습. 사진은 왼쪽부터 김나영 씨, 고현정 씨. [사진=인스타그램 갈무리]

 

인스타그램을 개설한 지 얼마 안 된 배우 고현정씨의 근황도 화제다. 평소 고 씨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일명 ‘꾸안꾸’ 분위기를 내면서도 진솔한 이미지로 팔로워들과 소통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4월 9일 고 씨는 일본 일정으로 인해 묵은 호텔에서 찍은 일명 ‘거셀(거울셀카)’을 게재한 바 있었는데, 당시 화이트 티셔츠에 청순한 모습으로 깜짝 업데이트를 해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고 씨는 어깨선이 아래로 내려오는 박시하고 담백한 화이트 티셔츠의 소매를 걷어 귀여우면서도 우아하기까지한 모습을 보여줬다. 일부 팬은 “진짜 너무 아름답다”며 “원래 연예인들 인스타에 주접댓글 안 쓰는데 진짜 내 평생의 연예인이며 쿨해보이고 시원시원해보이는데 고급스러운 아우라 진짜 어떻게 하는 거지, 최고”라고 밝혔다.


김난희(35·여·가명) 글로벌 스파브랜드 Z 관계자는 “날이 더워져서 쇼핑하는 분들도 부쩍 늘었고 아무래도 흰색이나 밝은색 의류를 많이 찾으신다”며 “특히 젊은 여성 고객분들은 기본템으로 흰색 나시류를 많이들 찾으시거나 요즘에 나온 레이스가 달리거나 자수가 박힌 나시도 많이 찾으신다”고 밝혔다. 이어 “짧거나 얇은 소재의 옷을 많이들 구매하시며 30대분들은 흰색 셔츠나 원피스, 블레이저를 많이들 찾으시는 편이다”고 부연했다.

댓글

로그인 후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채널 로그인

르데스크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혜택이 궁금하신가요? 혜택 보기

르데스크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혜택
- 평소 관심 분야 뉴스만 볼 수 있는 관심채널 등록 기능
- 바쁠 때 넣어뒀다가 시간 날 때 읽는 뉴스 보관함
- 엄선된 기사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뉴스레터 서비스
- 각종 온·오프라인 이벤트 우선 참여 권한
회원가입 로그인
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