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일영 “의료사각지대 해소 위한 국립 인천대 의대 신설” 강력 촉구
정일영 “의료사각지대 해소 위한 국립 인천대 의대 신설” 강력 촉구

정일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인천시 내 공공의료 강화 및 의료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국립 인천대학교 의과대학 신설’을 강력히 촉구했다.


정일영 의원실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으로 인천시 치료 가능 사망률은 약 51.49%로 전국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인천시 내 의사 수 역시 총 의료인력수 1만4221명 대비 5670여명으로 확인돼 수도권에선 꼴찌, 전국 7개 특‧광역시 중하위권에 머무른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따라 ‘국립 인천대 의대’ 신설이 절실하다는 전문가 대다수의 지적이 나오고 있다.


정 의원은 인천대 등과 같은 지역 의대 신설을 위한 의료인력 양성 및 배치 등 중장기적 계획을 갖고 접근해야 한다는 의견을 펼쳤다. 정 의원은 “의대 정원은 국립 대학별로 수용 가능한 수를 세밀하게 파악해 규모에 맞도록 증원하고 인천대와 같이 의대 신설을 요청한 대학에 의대 설립을 위한 의료인력을 배치 또는 양성하는 것이 더 현실적인 방안일 것이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인천대 의대 신설을 위해 30년 중앙부처에서의 경험과 제가 가진 모든 인적네트워크 등을 적극 활용해 인천시 내 필수적 의료 인프라 구축과 의료환경 개선 등을 위해 모든 법적·제도적 장치를 마련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댓글

로그인 후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채널 로그인

르데스크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혜택이 궁금하신가요? 혜택 보기

르데스크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혜택
- 평소 관심 분야 뉴스만 볼 수 있는 관심채널 등록 기능
- 바쁠 때 넣어뒀다가 시간 날 때 읽는 뉴스 보관함
- 엄선된 기사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뉴스레터 서비스
- 각종 온·오프라인 이벤트 우선 참여 권한
회원가입 로그인
34